•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1 페이지)
    1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2 페이지)
    2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3 페이지)
    3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4 페이지)
    4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5 페이지)
    5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6 페이지)
    6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6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1 페이지)
    1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2 페이지)
    2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3 페이지)
    3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4 페이지)
    4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5 페이지)
    5

  •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6 페이지)
    6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6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레포트 > 인문사회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hwp   [Size : 37 Kbyte ]
  700   6 Page
 
  100%
 




자료설명

송시열과 그들의 나라

송시열과그들의나라

본문/목차

근대 역사학의 과학화 내지 전문화는 어느 누구도 막을 수 없고 막을 필요도 없는, 이미 근대화된 이 시대 학문의 불가피한 운명이다. 하지만 거기엔 功도 있지만 過도 있음을 잊어서는 안 될 것이다. 근대 역사학은 예전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정교한 과학적 방법으로 새로운 역사적 사실을 밝혀내었고, 그 사실의 원인과 결과를 규명했으며, 더 나아가 인간사회를 지배하는 역사법칙을 발견해내기도 했다. 이 점은 아무도 부인할 수 없는 근대 역사학의 성과일 것이다. 그러나 이와 동시에 근대 역사학은 얽히고 설킨 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무리하게 전공 분야별로 쪼개어 놓고, 그것을 무색 투명한 보편적 법칙의 차원으로 환원시키려 함으로써 이야기가 가진 본래의 생명력과 호소력을 상당 부분 약화시켜 놓은 것 또한 사실이다. 바로 이것이 오늘날 역사학자들의 연구물들을 일반 독자들이 읽기가 어렵고, 읽어도 감동을 느끼지 못하는 이유인 것이다.

근대 역사학의 이야기가 지나치게 과학화되는 바람에 인간의 삶으로부터 유리되었다는 점을 염려하는 입장에서 보자면, 대학에서 정식으로 역사학 훈련을 받고 최고 학위까지 취득한 이덕일 박사가 최근 몇 년간 진행해온 일련의 작업은, 그것이 얼마나 성공적이었는지에 대한 평가는 접어두고라도, 우선 그런 시도 자체만으로도 상당한 의미가 있는 것이 아닌가 한다. 왜냐하면 그의 작업은 과학화된 역사학의 성과를 디디고 서 있으면서도 오늘날 역사학이 잃어버린 그 이야기성을 회복하고자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그의 작업은 아무래도 보수적인 국사학계로부터 진지한 학문적 성과로 흔쾌히 받아들여지기에는 너무 대중적일 터이고, 또한 사료를 통한 객관적 증명을 소홀히 한 채 주관적인 주장이 앞선다는 비판도 면하기 어려울지 모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야기의 과학화를 넘어 이제는 과학의 이야기화가 필요한 때라고 생각된다. 학문이란 학자들만의 소일거리로 그쳐서는 안 되고, 세상에 어떤 식으로든 기여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과학의 이야기화는 기존 역사학에 자기 쇄신…(생략)







[AD] 시험정보센터


송시열과   그들   나라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