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험결과 > 기타

토지와무역관리(3)

등록일 : 2018-06-18
갱신일 : 2018-06-18


  토지와무역관리(3).hwp   [size : 62 Kbyte]
  3,000   21 Page
 
  _%
 
토지와무역관리(3)
토지는 보통의 상품과는 다르기 때문에 국가의 관리가 필요하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많다. 토지는 인간이 창조할 수 없다는 논리도 그런 주장에 한 몫을 거든다. 토지 부존량이 유한하기 때문에 자유로운 시장의 힘에 맡길 수 없다고 주장하기도 한다.
토지는 인간이 만든 것이 아니고, 또 절대적인 양이 유한하다는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토지가 그런 성격을 가졌다고 해서 토지를 시장에 맡겨서는 안 된다고 주장하는 것은 논리의 비약이라고 본다.
따지고 보면 이 세상에는 인간이 만들지 않은, 그리고 부존량이 유한한 자원들이 수도 없이 많다. 석탄도, 석회석도, 석유도 모두 인간이 만들었다고 할 수 없다. 이들은 부존량이 유한한가의 여부가 아니라, 그 자원들이 얼마나 인간에게 유용한 형태로 존재하는가의 문제이다. 인간에게 유용하지 않는 자원이라면 있으나 마나이기 때문이다. .
석유매장량의 수치는 이런 사실을 잘 드러내 준다. 지구상에 얼마나 많은 석유가 매장되어 있는지 알지 못하지만, 그 양이 유한할 것임은 분명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매장량은 매년 늘어나고 있다. 중요한 것은 자원 부존량이 유한한가 아닌가의 문제가 아니라 그것을 어떻게 발전하고 시추하는가의 문제이다. 즉 진정한 자원이란 인간에게 유용한 형태로 존재하는 것에 국한된다.
시장의 유용성은 그 대상이 인간의 창조물이든 아니든, 또 그 부존량이 유한하든 아니든 관계없이 유효하다. 아니, 부존량이 유한할수록 시장의 필요성은 더욱 절실해 진다. 하지만 이 유한성이란 것 때문인지 부동산 억제정책은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부동산 투기억제정책이라든지 재개발 제한 정책이라든지, 토지의 국유화정책등 모두가 시장경제의 자유를 제한하고 있는 것들이다. 이제부터는 이들의 필요성에 대해 알아보자.

아주 간단한 원리를 잊고 사는 경우가 많다. 투기억제에 대한 집착도 그런 것들 중 하나이다. 착각이 발생하는 이유는 가격에 있다. 1백 명이 2백 명으로 증가하면 가격이 뛸 수밖에 없다. 그런데 그 가격은 그림…(생략)

∴Tip Menu

토지와무역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