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 > 인문사회

불국사와 석굴암 탐방기

등록일 : 2012-04-10
갱신일 : 2012-04-10


  불국사와 석굴암 탐방기.hwp   [size : 1,489 Kbyte]
  1,500   7 Page
 
  100%
 
불국사와 석굴암 탐방기
불국사와 석굴암 탐방기


불국사와 석굴암은 학창시절 수학여행 코스로 많이 알려져 있다. 하지만 서울에 사는 여건 때문에 그동안 학교에서는 가까운 문화유적지를 택했고, 불국사를 방문한 것은 오직 초등학교 시절 가족들과 함께 갔던 적 밖에 없었다. 어릴 적 기억이라 내 기억에서는 서울 근교에서도 볼 수 있는 그저 평범한 큰 절이라 생각했었고, 석굴암은 어릴 적에 가보진 않았지만 평범한 돌로 만든 불상이라 생각했었다.
하지만 나의 무지를 깨워 준 것은 2002년 2월에 우연히 시청하게 된 KBS역사 스페셜 “석굴암원형을 밝혀라”이었다. 당시의 프로그램은 석굴암의 신비와 과학성을 방영한 것이었는데 그 내용이 나에게는 큰 충격이었고 아무것도 모른 채 구경 만 했던 것에 부끄러움을 느꼈다. 그래서 언젠가는 다시 가서 우리나라의 대표 문화재들을 다시 보겠노라고 다짐했고, 이번에 겨우 여유가 되어 탐방하게 되었다.
토함산 서남쪽에 자리잡은 불국사는 일연이 저술한 <삼국유사>에 의하면 751년(경덕왕10년) 당시 재상이었던 김대성이 현생의 부모를 위해 창건했다고 한다. 지금의 모습은 1873년 복원하였으며 다보탑, 석가탑, 청운교, 백운교, 연화교, 칠보교 등 경내의 조형물 하나 하나가 신라 불교 미술의 뛰어난 조형미를 보여주고 있으며 법당과 탑이 서있는 기단 위의 가람 자체가 불국을 상징하고 있다. 불국사 경내는 2009년 12월 21일에 사적 제502호로 지정되었으며 1995년 세계문화유산목록(유네스코)에 등록되었다.
불국사에 입장하니 자하문으로 올라가는 청운·백운교가 보인다. 국보 제 23호인 석조물로 대웅전으로 향하는 자하문과 연결된 다리인데 다리 아래의 속세와 다리위의 부처세계를 이어주는 상징적인 의미를 지닌다. 이 계단은 2단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아래에 있는 것은 청운교로 길이 6.3m에 17계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위에 있는 것은 백운교로 길이 5.4m에 16계단으로 이루어져 있다. 전체 33계단으로 되어있는데, 33이라는 숫자는 불교에서 아직 부…(생략)

∴Tip Menu

불국사   석굴암   탐방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