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 > 감상서평

[독후감] 토드 부크홀츠의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

등록일 : 2012-02-18
갱신일 : 2012-02-18


  [독후감] 토드 부크홀츠의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hwp   [size : 19 Kbyte]
  1,500   5 Page
 
  100%
 
[독후감] 토드 부크홀츠의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
“토드 부크홀츠의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
-토드 부크홀츠-

◆서론
“토트 부크홀츠의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라는 책의 제목은 나의 궁금 증을 유발시켰다. 책의 제목이 길어 눈에 띈 것도 있었지만, 죽은 경제학자들의 살아있는 아이디어라는 것이 가장 먼저 눈에 띄었다. 경제에 관련된 책이라서 어려운 내용만을 담고 있으면 어쩌나 하는 걱정도 없지 않았지만, 내가 알지 못했던 새로운 내용을 담고 있을 것 같은 생각에 이 책을 선택하게 되었다. 경제학과에 재학 중이지만, 내가 알고 있는 과거속의 경제학자들은 애덤스미스, 칼 마르크스, 케인스 등의 일부분에 불과했다. 또 이들이 주장한 경제이론과 이들이 이뤄낸 업적들도 모두 알고 있지 못하고, 수업시간에 들었던 내용 중 일부분을 기억하고 있는 정도밖에 되지 않았다. 역사는 경제와 함께해왔고, 과거 뿐 만아니라 미래에도 경제는 역사와 늘 함께 할 것이다. 경제는 우리 국가의 재산을 번영시키고 작게는 우리 기업, 가정을 번성시키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하지만 경제를 잘 알지 못하고 잘 사용하지 못한다면, 과거 IMF, 부동산버블, 서브프라임 모기지 등 늘 경제는 위험이 따르고 있다. 경제라는 것이 늘 좋은 면만 가지고 있다면, 처음부터 경제학자들은 필요 하지 않을 것 이다. 하지만 경제하는 것이 부정적인 면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과거도 그렇고 현재도 늘 경제학자들이 존재하는 것이다. 늘 경제학자들은 경제에 대한 제안을 제시하고 위험을 미리 감지하고 막으며, 경제를 부흥시키려는 노력을 해왔다. 내가 알지 못 하고 있는 경제학자들이 어떠한 대안으로 어떻게 경제를 위해서 노력했는지, 이 책에서는 알기 쉽게 풀어서 보여주고 있다. 이 책에서는 총 13명의 경제학자들이 나오고, 그들의 이론을 누구나 알기 쉽게 명료하게 설명해 놓고 있다.

◆본론
○ 곤경에 처한 경제학자들
첫 장에는 “곤경에 처한 경제학자들”이라는 제목을 가지고 이야기를 풀어나가고 있다. 이 장에서는 경제학의 기원에 대해서…(생략)

∴Tip Menu

토드   부크홀츠   경제학자   살아있   아이디어